전국 최초 '반려동물 법률상담센터' 충주서 문 열어
전국 최초 '반려동물 법률상담센터' 충주서 문 열어
  • 이상익
  • 승인 2019.06.1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충주시
사진 = 충주시

[스타TV=이상익 기자]

충주에 전국 최초로 반려동물 법률상담센터가 생긴다.

지난 10일 충북 충주시는 "반려동물 관련 법적 분쟁에 대해 조언하는 무료 법률 상담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에 문을 연 이 센터는 충주시와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사업단이 공동 운영한다.

건국대 법학 전공 교수와 자문 변호사가 나서 반려동물 관련 법적 분쟁 관련 무료 법률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문적인 반려동물 법률 상담센터는 전국에서 처음이라고 충주시는 밝혔다. 

노영희 건국대 관계자는 "반려동물 인구 1천만시대에 접어들면서 분쟁도 빈번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반려동물 관련 갈등을 원만하게 해결할 수 있도록 충실하게 조언하고 반려 문화의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