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부친상, 이선미 여사와 슬픔 속 빈소 지켜
김건모 부친상, 이선미 여사와 슬픔 속 빈소 지켜
  • 김현덕
  • 승인 2019.05.20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건음기획
사진 = 건음기획

[스타TV=김현덕 기자]

가수 김건모가 부친상을 당했다. 

20일(오늘) 가요계에 따르면 김건모의 아버지 김성대씨(향년 79세)는 지난 19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고인의 빈소는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특실 31호에 마련됐으며 현재 김건모와 형제들, 어머니 김선미씨가 조문객을 맞이하고 있다. 

소식을 접한 김건모의 지인들은 빈소를 찾아 위로하고 있다. 고인의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 9시 30분이며 장지는 용인 로뎀파크다.

소식을 접한 김건모의 지인들은 빈소를 찾아 위로하고 있으며, SBS '미운 우리새끼' 제작진 및 출연진도 빈소를 찾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SBS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 출연 중인 김건모의 어머니 김선미씨는 최근 연이어 방송에 참여하지 않아 하차설이 불거졌었다.

그동안 별다른 입장을 전하지 않았던 미우새 측은 이날 김건모 부친상 소식에 대해 "(김건모 출연에 대한) 방송 변동은 없다. 지난 19일 방송처럼 똑같이 유지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