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황정민 납치사건 다룬 영화 '인질' 오늘(15일) 첫 촬영
배우 황정민 납치사건 다룬 영화 '인질' 오늘(15일) 첫 촬영
  • 김현덕
  • 승인 2019.05.15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샘컴퍼니
사진 = 샘컴퍼니

[스타TV=김현덕 기자]

배우 황정민이 영화 '인질'(가제)로 돌아온다. 

15일 영화 '인질'(감독·필감성) 측은 황정민을 포함한 주조연진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이날 첫 촬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부당거래' '베테랑' '군함도'에 이어 영화사 외유내강과 황정민이 함께하는 4번째 작품 '인질'에서 황정민은 사상 최악의 인질 사건에 휘말린 '배우 황정민'을 연기한다. 

2017년 촬영을 마친 '공작' 이후 연극 무대를 통해 대중들과 호흡해온 황정민은 "인질과 인질범, 그리고 그들을 끝까지 쫓는 경찰들의 추격까지, 보는 내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몰입도와 긴장감이 탁월하다"며 2년만의 영화 차기작으로 '인질'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제작진은 극중 몰입감을 위해, 주인공 황정민을 제외한 나머지 배우들을 4달간의 오디션을 통해 뽑은 새로운 얼굴들로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연출은 '무기의 그늘', '어떤 약속' 등의 단편으로 영화계의 주목을 받아온 신인감독 필감성 감독이 맡았다.  

황정민은 "'공작' 이후 오랜만의 촬영이라 설레고 기쁘고 또 긴장되는 영화 현장이 될 것 같다. 첫 촬영을 시작으로 마지막 촬영까지 안전하게 마쳤으면 좋겠다.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 드린다"며 크랭크인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인질'을 통해 데뷔전을 치루는 필감성 감독은 "오랜 기간 준비해왔던 영화에 꿈꿔왔던 배우들, 제작진과 함께 하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장르적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영화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황정민이 출연하는 영화 '인질'은 2020년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