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황하나 A 씨 지목 관련 기자회견 연다
박유천, 황하나 A 씨 지목 관련 기자회견 연다
  • 이민호
  • 승인 2019.04.1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스타TV=이민호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 마약 사건에 대해 기자회견을 연다.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4월 10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금일 6시 광화문에서 박유천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현재 황하나 마약 수사로 관련한 연예인 A 씨로 박유천이 지목되고 있어 이에 대해 직접 취재진을 만나 입장을 밝히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알렸다.

황하나는 마약 투약, 공급 혐의 등으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9일 SBS ‘8 뉴스’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황하나가 최근 자신에게 마약을 권유했다고 주장한 연예인 A를 입건했다.

황하나는 지난해 4월부터 연예인 A 씨의 권유로 다시 마약을 하게 됐다”고 주장했다.

또 “A 씨가 마약을 구해오거나 구해오라고 지시했으며, A 씨가 잠든 사이에 강제로 본인에게 마약을 투약하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황하나가 지목한 A 씨가 박유천으로 드러난 가운데 기자회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