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의회, 소싸움 추경예산 전액삭감
정읍시 의회, 소싸움 추경예산 전액삭감
  • 이상익
  • 승인 2019.04.02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정읍시
사진 = 정읍시

[스타TV=이상익 기자]

전북 정읍시의회가 '동물 학대' 논쟁을 불러온 '전국 정읍 민속 소싸움대회' 추가경정예산을 전액 삭감했다.

시의회는 지난 29일 제241회 임시회 본회의를 열고 정읍시가 편성한 소싸움대회 관련 추경 예산 1억1360만원을 삭감했다.

삭감된 예산내역은 싸움소 사육지원(사룟값 지원) 6000만원, 대회 출전경비 2000만원, 정읍 소싸움대회 출전수당 3360만원 등으로 지난해 본예산에서 삭감된 금액이다.

'2019년 정읍 전국 소싸움대회' 예산은 이미 지난해 본예산에서 2억2052만원이 확정됐지만, 이 금액으로는 대회를 치르기가 어렵다는 판단에 따라 정읍시는 올해 3월 대회 출전경비, 출전수당 등 추가로 예산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

예산이 삭감되자 시민 행동은 이날 성명서를 내고 "정읍시의회의 결정에 적극적으로 환영하며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준 것에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정읍시는 이날 소싸움대회 예산 삭감을 포함해 본예산 대비 664억2139만원이 증가한 제1차 추경예산 9176억2559만원을 의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