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그래미어워즈 시상자 출격…'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올라'
방탄소년단(BTS), 그래미어워즈 시상자 출격…'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올라'
  • 김현덕
  • 승인 2019.02.11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탄소년단 / 스타TV DB
사진 = 방탄소년단 / 스타TV DB

[스타TV=김현덕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어워즈 무대에 선다. 

방탄소년단은 11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리는 제61회 그래미 어워즈에 시상자로 참석한다. 그래미 어워즈 무대에 한국 가수가 오르는 것은 방탄소년단이 처음으로, 방탄소년단은 레드카펫 행사에도 참여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시상자로 초청된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빌보드 뮤직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등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오르며 글로벌 인기를 증명했다.

그래미 어워즈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에서 주최하는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방탄소년단과 그래미 어워즈의 인연은 지난해 9월부터다. 당시 방탄소년단은 그래미 뮤지엄을 찾아 행사를 진행하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시상식에 후보에 오르지는 못했지만 시상자로 초청돼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특히 이번 시상식에는 방탄소년단의 '러브 유어셀프 전-티어'가 '베스트 레코딩 패키지' 부문 후보에 올랐다. 그래미 어워즈에서 국내 대중음악 앨범으로 스태프가 후보에 오르는 건 처음이기 때문에 수상 여부에 관심이 모인다.

방탄소년단이 시상자로 무대에 서는 제61회 그래미 어워즈는 이날 오전 9시50분 Mnet을 통해 생중계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