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유승호, 비에스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공식입장] 유승호, 비에스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 김현덕
  • 승인 2019.02.08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비에스컴퍼니
사진 = 비에스컴퍼니

[스타TV=김현덕 기자]

배우 유승호가 비에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비에스컴퍼니 관계자는 8일 "연기력과 스타성을 모두 갖춘 유승호와 함께하게 돼 더 없이 기쁘고 든든하다"며 "유승호의 매력을 한층 더 빛낼 수 있는 좋은 작품을 통해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비에스컴퍼니가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다. 한층 더 날아오를 유승호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훈훈한 외모와 탄탄한 연기력, 특유의 부드러운 매력으로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사랑받고 있는 유승호가 배우 김태희, 서인국, 한채영, 이시언 등이 소속돼 있는 비에스컴퍼니와 한 식구가 되면서 한층 활발한 행보를 이어간다. 

2000년 드라마 '가시고기'에서 아역 배우로 데뷔한 유승호는 2002년 전국에 백숙 신드롬을 일으킨 영화 '집으로'를 통해 대중들에게 이름 세 글자를 강렬하게 각인 시켰다. 틀에 얽매이지 않는 연기력과 사랑스러운 매력을 보여주며 대중을 단박에 사로잡았다.

이후 드라마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공부의 신', '욕망의 불꽃', '무사 백동수', '군주', '로봇이 아니야' 등과 영화 '마음이', '4교시 추리영역', '블라인드', '조선마술사', '봉이 김선달' 등 사극과 현대극, 로코부터 장르물까지 시대와 장르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작품에서 배우로서의 진가를 발휘해 오고 있다. 

작품을 거듭할수록 깊이를 더해갈 뿐만 아니라 다음 작품이 기대될 정도로 배우로서의 멋진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 

이처럼 꾸준한 작품 활동으로 배우로서 착실하게 내공을 쌓아 올린 유승호는 비에스컴퍼니와 함께 더욱 왕성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비에스컴퍼니와 함께하는 유승호는 최근 SBS 월화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 종영 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