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2018 멜론뮤직어워드, 방탄소년단부터 트와이스까지 '톱10 확정'
[공식입장] 2018 멜론뮤직어워드, 방탄소년단부터 트와이스까지 '톱10 확정'
  • 김현덕
  • 승인 2018.11.16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TV=김현덕 기자]

2018 멜론뮤직어워드(2018 MMA) 톱10이 공개됐다.

2018 MMA 측은 14일 스타TV에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TOP10은 마마무, 방탄소년단, 볼빨간사춘기, 비투비, 에이핑크, 블랙핑크, EXO, 아이콘, 트와이스, 워너원 등 총 10팀이다"라고 밝혔다.

'2018 MMA' 웹과 모바일 페이지에서 각 시상부문 수상자를 선정하는 2차 투표를 30일 자정까지 매일 실시한다. 특히 주목할 시상부문은 주최사인 카카오가 수여하는 카카오핫스타상이다. 

카카오 제공
카카오 제공

 

대중음악시상식 최초로 챗봇 기능을 이용한 투표를 통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카카오톡에서 카카오멜론 플러스친구를 맺고 카카오멜론 챗봇에서 카카오핫스타상 투표를 입력, 제시된 후보 중 투표할 곡과 아티스트를 선택하면 된다. 본인인증 후 1인 1회 투표할 수 있다. 

더불어, 멜론뮤직어워드는 대상에 Best record of the year 부문을 신설한다. 아티스트 기획력부터 프로듀싱, 퍼포먼스 디렉팅, 뮤비, 공연 까지 아티스트와 앨범을 만드는 모든 과정의 퀄리티를 심사하는 상으로서 한 해 동안 활약한 아티스트 중 수준 높은 음악과 결과물을 보여준 아티스트, 제작자 및 관계자에게 수여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