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동네변호사 조들호2' 박신양X고현정, 출연 확정…'두 배우의 시너지 관심'
[공식입장] '동네변호사 조들호2' 박신양X고현정, 출연 확정…'두 배우의 시너지 관심'
  • 김현덕
  • 승인 2018.11.06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TV=김현덕 기자]

배우 박신양과 고현정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죄와 벌'의 출연을 확정했다.

UFO프로덕션이 제작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제작 UFO프로덕션)은 2016년 5월, 17.3%(닐슨코리아 전국기준)라는 높은 시청률과 뜨거운 호평 속에 종영한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다음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 시즌 소시민들을 대변하며 통쾌함과 위로를 안겼던 동네 변호사 조들호(박신양 분)가 이번엔 대한민국을 쥐고 흔드는 무소불위의 거악과 맞서 싸우게 되는 과정을 담아내며 정의의 가치에 대한 더 크고 깊은 울림을 전할 예정이다. 

먼저 박신양(조들호 역)은 두 말할 필요 없이 완벽히 녹아든 조들호 그 자체로 돌아옴과 동시에 새로운 변화를 예고한다. 

박신양 고현정 / 각 소속사
박신양 고현정 / 각 소속사

 

조들호는 특유의 거침없는 이단아적 면모로 절대 권력과 신나게 맞장 뜨는 것은 물론 전에 없던 강력한 무기를 지니고 활약하게 된다. 하지만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리게 되고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고현정 분)을 만나 치열한 대결을 벌이게 되면서 그가 지켜냈던 소신과 정의에 커다란 균열이 생기게 된다고 해 예측 불가한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그 어느 때 보다 강한 진폭의 감정선을 보여주며 극을 이끌어나갈 박신양의 깊이 있는 내공은 2019년 KBS 월화 안방극장의 포문을 활짝 열며 그 저력을 발휘할 것으로 보여진다. 

그와 함께 호흡을 맞출 고현정은 극 중 거악의 중심이 될 국일그룹 회장의 총애를 받는 실세로 그룹 전체를 관장하는 기획조정실 실장인 이자경 역을 맡았다. 

겉으로 보기에 그녀는 타고난 것 같은 우아함과 기품을 갖추고 한 치의 오차도 없이 탁월한 업무 능력을 발휘하지만 실상은 인간의 감정이 없고 이익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냉혹한 인물이다.

심지어 정재계와 언론계, 사법계까지 한 손에 쥐락펴락하며 대한민국을 뒤에서 움직이는 이자경은 자신의 목표를 향해 극악무도한 악행을 거리낌 없이 저지르며 악의 정점을 찍게 된다. 

이에 고현정(이자경 역)의 숨 막히는 카리스마로 안방극장을 압도할 예정이다. 

시대를 아우르는 명실상부 최고의 배우인 박신양, 고현정은 매 작품마다 범접할 수 없는 연기 내공과 에너지를 뿜어내면서 두 배우가 그려낼 독보적인 캐릭터와 극강 호흡은 벌써부터 기대가 모인다.

믿고 보는 두 배우 박신양, 고현정이 빚어낼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에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죄와 벌'은 드라마 '돈꽃' 제작사였던 UFO프로덕션이 제작을 맡아 오는 2019년 1월 KBS 2TV를 통해 방영 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