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최민호 "샤이니 데뷔 10주년, 나 자신에 박수쳐주고 싶다"
[화보] 최민호 "샤이니 데뷔 10주년, 나 자신에 박수쳐주고 싶다"
  • 김현덕
  • 승인 2018.07.19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최민호가 남성 매거진 <에스콰이어> 한국판 2018년 8월호에 등장했다.

최민호는 7월 25일에 개봉하는 <인랑>에서 군 특수부대 특기대의 부대원 김철진 역을 맡았다. 최민호의 화보 촬영은 배우 최민호로서 강렬한 눈빛과 카리스마 넘치는 패기를 보여주고자 했다. 최민호는 촬영장에서 여유로운 모습으로 자리하다가도 촬영이 시작되면 집중력 있는 면모를 보이며 멋진 화보를 완성하는데 기여했다.

화보와 함께 소개된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피처 디렉터 민용준 기자가 진행했다. 인터뷰에서 최민호는 <인랑>에 출연한 건 전적으로 김지운 감독과의 작업을 하고 싶기 때문이라고 했다. "연기를 시작할 때부터 김지운 감독님과 함께 작업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막연하게 생각해왔다. 만약 그럴 수만 있다면 뭐든 가리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진짜 그 행운이 찾아온 거다."

샤이니 민호 / 에스콰이어
샤이니 민호 / 에스콰이어

 

주연 캐릭터에 비하면 상대적으로 비중이 적은 역할이었지만 몸을 던지며 액션 신에 임했고 배우로서 스스로 발전하는 기분을 느꼈다고 한다. "나름 액션에 자신이 있다고 생각했는데 쉽진 않았다. 감독님께서 손끝 하나, 눈빛 하나도 놓치지 않으셨다. 그래서 감독님만 믿고 가면 잘 나올 거라 생각했고, 믿고 따르니 정말 좋은 장면들이 나온 거 같다." 무엇보다도 <인랑>을 통해 최민호는 배우로서 많은 것을 배웠다고 한다. "확실히 두려움이 많이 없어졌고, 나 자신을 더 잘 받아들이게 됐다. 배우로서 성장했다는 기분을 느꼈다."

최근 6집 활동을 마친 샤이니는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이했다. 샤이니 민호에서 배우 최민호로 영역을 넓힌 최민호는 데뷔 후 세월을 돌아보며 이와 같이 말했다. "시간이 너무 빨리 간다. 돌아보면 많은 일을 했더라. 지난 10년 간 열심히 시간을 보낸 나 자신에게 박수 쳐주고 싶다. 아깝지 않은 시간이었으니까."

최민호의 자연스러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를 볼 수 있는 <에스콰이어> 2018년 8월호는 온라인 서점에서 주문이 가능하며 전국의 서점에서도 만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