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신현희와 김루트, "'오빠야' 이후 부담 없다..음악 즐거워"
[현장] 신현희와 김루트, "'오빠야' 이후 부담 없다..음악 즐거워"
  • 김현덕
  • 승인 2018.07.11 2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현희와 김루트가 히트곡 '오빠야'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신현희와 김루트는 11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컴백 앨범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오빠야' 히트 이후 부담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멤버 신현희는 "'오빠야'가 우리에게 큰 행복을 줬다"며 "오히려 다음 앨범에 대한 부담이 많을 거라고 하는데 우리는 일단 음악을 하는 것이 즐겁다. '오빠야'도 잘 돼자고 만든 곡이 아니었는데 잘 돼서 기분이 좋을 뿐"이라고 밝혔다.

신현희와 김루트 / 스타TV
신현희와 김루트 / 스타TV

 

이어 "나는 지금의 감성에 맞는 솔직한 음악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인위적이지 않은, 지금의 우리에 맞는 음악을 쓰는 게 중요하다"라고 생각을 전했다.

신현희와 김루트는 11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2번째 미니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를 발매할 예정이다.

앨범 타이틀 곡 'PARADISE'는 반복되는 일상에 지친 사람들에게 어디든 파라다이스가 될 수 있다는 밝은 에너지를 주는 곡이다. 청량감 가득한 트로피컬 사운드 위에 신현희의 통통 튀는 보컬이 더해졌다.

신현희와 김루트는 앨범 발매 이후 오는 8월 4일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단독 콘서트도 개최하고 활동을 이어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